Google AdSense (text)

hidden logo stop

Moving

거지 같은 이글루스 광고노출 정책이 싫어서,
새 보금자리(http://blog.leocat.kr/)로 이사감.

하조대 일출 I Take

너무 얽메인듯한 생활을 하는 요즘.. 뭔가 새로운 것을 구경하고 싶었다. 어딜 갈까 고민하던 중 나는 아직도 해뜨는 것을 못 봤다는 생각이 들었다. 상미 전임님께 물어보니 하조대가 은근히 좋다는 얘기를 들었다. 탁트인 바다가 있다는 얘기에 슝슝~~

아.. 충주집에 가기 전에 새벽에 해뜨는 것만 보러 잠깐 들렀다. ㅋㅋ

2시 30분에 출발해서 6시 조금 넘어서 도착했다. 6시 20분이 해뜨는 시간이니 딱 맞게 간 것 같다. 거기에는 이미 도착한 3가족과 1연인, 1단체 ㅋㅋ 다들 부지런하구나.. 난 해뜨는 시간만 맞춰서 갔는데 -ㅅ-;;; 해 뜨기 전에도 이렇게 밝은데.. 삼각대가 필요없을 정도였다. 하지만 수평을 위해서는 있는게 수월하다는 TㅅT

아침 조업을 마치고 항구로 돌아오는 배 한 척.. 사실 저 배 뒤의 흔적(? 물 자국?)을 잘 보면 오른쪽으로 가다 U턴해서 멈춰섰다. 해 뜨는 것이라도 보려는건가??
하조대, 2008. 10. 03.


30여명 정도 함께 온 단체에서는 풍선을 하나씩 들고 있었다. 챙겨온 풍선인가보다. 나는 하나씩 나눠주는건줄 알았네 TㅅT 그리고 워낙 많이 사고가 나서인지 129 구조대(?)에서 두 분이 와서 계셨다. 자주 이렇게 해뜨는 구경을 하나보다. 피곤해도 은근히 좋겠는걸~
하조대, 2008. 10. 03.


나도 풍선~~ TㅅT
하조대, 2008. 10. 03.


해가 뜨긴 뜰라나~~ 역시 이것도 광각의 묘미.. 광각은 은근히 재밌응~
하조대, 2008. 10. 03.


근디 해가 뜨긴 뜨는거야?? 설마 나 서쪽으로 잘못 온그야?? 응?? TㅅT
하조대, 2008. 10. 03.


오오~~ 뜬다~ 떠~ 그 날은 해무가 껴서 바다에서 곧바로 올라오는 해는 못 봤지만 저렇게 빨간 해가 뜨는지도 처음 알았고, 샤샥하면서 금방 떠오르는지도 처음 알았다. 애국가에서 올라오는 것 보다 더 빠른거 같아~
하조대, 2008. 10. 03.


이게 똑같은 걸 본 광각이라우~ 재밌응~ 재밌응~ 이래서 광각 렌즈를 먼저 산거라우~
하조대, 2008. 10. 03.


해떴으니 날려보내야지~~ 저 왼쪽에 어설피 나온건 무시 -ㅅ-;; 옆에서 사진찍는 사람이 하나 더 있어서 등대를 모두 잘라내지 못 했다 TㅅT 그래서 구석에.. 어흠 -ㅅ-
하조대, 2008. 10. 03.


아.. 해가 다 뜬거를 보여줘야지 ㅋㅋ
하조대, 2008. 10. 03.


그리고.. 하조대에 있는 하얀 등대.. 하조대가 등대 이름이던가?? ㅋㅋ 쪼매난 등대가 이쁘장하게 돌 언덕 위에 있다. 여긴 군사지역에라 해뜨기 30분 전까지는 출입금지 구역이다. 동해 바다 위쪽은 대부분이 그렇다.
하조대, 2008. 10. 03.


남쪽으로 보이는 바위.. 그 뒤로는 작은 항구가 있다. 사진에는 안 보임 ㅋㅋ
하조대, 2008. 10. 03.


아.. 붕붕이 타고 집에 가기 전에 마지막으루 한 장~ 사실 눈부셔서 눈감고 몇 장 찍었더니 안 그래도 안 맞는 수평이 더 안 맞어 TㅅT
하조대, 2008. 10. 03.


총총총~
하조대 해수욕장, 2008. 10. 03.


홍합이 많네~ 먹고 버린건가.. 아니면 파도에 쓸려왔다가 죽은건가?? 집 잃고 나와서 불쌍해~~ TㅅT
하조대 해수욕장, 2008. 10. 03.




자~ 그럼 언능 집으로 고고싱~ 서울에서 여기까지 3시간 반, 충주까지 3시간 TㅅT 머지?? 처음 보는 일출은 너무 좋았다. 그런데.. 너무 오래 걸리나 TㅅT 조검 다른데도 구경갈걸 그랬나?? ㅋㅋ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
Google AdSense (text/image)